공지사항
협의회소식
자유게시판
HOME > 협의회 게시판 > 자유게시판
총 게시물 196건, 최근 0 건 안내
이전글  다음글  목록

우리나라 국부 1경630조원...일인당 2억1259만원

한박사 2014-05-14 (수) 08:35 6년전 8262
발췌: http://www.etnews.com/20140514000290

우리나라 국부 1경630조원...일인당 2억1259만원

우리나라 국부가 1경630조원대로 국내총생산(GDP)의 7.7배 수준인 것으로 추산됐다.

이 가운데 개인 부문인 가계 및 비영리단체의 보유 자산규모를 구매력평가 환율로 환산하면 4인 기준 가구당 57만달러다. 이는 미국의 63%, 일본의 82% 수준이다.

한국은행과 통계청은 국민계정 통계의 국제 기준에 맞춰 처음으로 ‘국민대차대조표’를 개발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우선 한국의 국부인 국민순자산(자산-부채)은 1경630조6000억원이다. 국민 1인당 2억1259만원인 셈이다. 1년 전과 비교하면 국민순자산은 464조6000억원이 늘었다. 요인별 증가분은 자산 순취득 등이 219조8000억원, 자산가격 상승에 따른 보유손익 등 거래외 요인이 244조8000억원이다.

2012년말 기준 부동산, 공장설비, 재고 등 실물 경제의 자산을 보여주는 비금융자산은 1경731조7000억원이었고 순금융자산은 마이너스(-101조1000억원)로 집계됐다.

한국의 국민순자산은 GDP의 7.7배로 호주(5.9배), 캐나다(3.5배), 프랑스(6.7배), 일본(6.4배) 등 주요국보다 높았다.

경제 주체별 국민순자산 보유 규모는 가계 및 비영리단체가 6056조7000억원(57.0%)이고 정부 2736조원(25.7%), 비금융법인 1524조7000억원(14.3%), 금융법인이 313조2000억원(2.9%) 등이다.

이번에 처음 선보인 국민대차대조표는 국민소득, 산업연관표, 자금순환표, 국제수지표 등과 함께 5대 국민경제 통계로 꼽힌다.

한국은행 관계자는 “이번 통계 개발로 5대 국민계정 통계를 완성, 국민계정 통계의 선진화를 이뤘다”며 “산업별 생산성, 잠재 성장률 추정 등 거시경제 분석에 필요한 통계 인프라가 크게 확충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